▲ 사진제공 = NHN링크

[컬처플러스뉴스 / 박진왕 기자] WSG워너비 소연의 생애 첫 단독 팬미팅이 개최된다.

소연은 오는 25일 서울 강남구 엘리에나 호텔 2층 컨벤션 홀에서 데뷔 후 첫 단독 팬미팅 ‘처음’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팬미팅의 티켓은 15일 오후 2시부터 NHN링크의 문화 콘텐츠 플랫폼 티켓링크를 통해 단독으로 오픈된다.

이번 팬미팅은 라붐의 메인보컬이자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 WSG워너비 프로젝트에서 그룹 ‘가야G’ 멤버로 활동한 소연이 팀 활동 이후 처음으로 홀로서기에 나서는 단독 팬미팅이다.

소연의 첫 단독 팬미팅을 축하하기 위해 개그맨 노우진이 진행을 맡고 스페셜 게스트로 WSG워너비 멤버이자 씨야 출신 가수 이보람과 라붐 멤버들이 출연해 더욱 뜻깊은 시간을 만들 예정이다.

라붐과 WSG워너비 활동을 통해 청아하고 안정감있는 가창력으로 사랑받은 소연은 이번 팬미팅에서도 다채로운 무대와 토크로 팬들과 가깝게 소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소연은 2014년 라붐으로 데뷔한 뒤 ‘두근두근’, ‘상상더하기’, ‘Kiss Kiss’ 등 많은 곡을 발표하며 음악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지난 여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 WSG워너비 멤버로 발탁된 그는 그룹 ‘가야G’에 속해 ‘그때 그 순간 그대로 ’를 발매하고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하며 화제를 모았다.

저작권자 © 컬처플러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