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한비 작가가 10월 28일부터 11월 20일까지 대안공간 루프에서 ‘김한비 개인전: 아가AGA’를 개최한다.
▲ 김한비 작가가 10월 28일부터 11월 20일까지 대안공간 루프에서 ‘김한비 개인전: 아가AGA’를 개최한다.

[컬처플러스뉴스 / 박상욱 기자] 김한비 작가가 10월 28일부터 11월 20일까지 대안공간 루프에서 ‘김한비 개인전: 아가AGA’를 개최한다.

전시는 20대 여성 작가 시선에서 바라본 현재의 저출산 문제를 이야기한다. 김한비는 노동 시장의 격차, 교육 경쟁 심화, 결혼, 출산 실현을 막는 부동산 가격 등 사회·경제 문제와 개인 상황 등 다양한 이유에서 비롯된 저출생 현상을 사회 진단이나 통계가 아닌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감정적 공감으로 시도한다.

▲ 아가AGA, 인공 배양기 설치 예상 시뮬레이션
▲ 아가AGA, 인공 배양기 설치 예상 시뮬레이션

김한비는 기술과 가상 공간의 발전으로 짐이 돼버린 동시대 인간의 신체에 기술과 공생을 통한 생산성을 부여한다. 작가는 인간의 돌봄 행위 없이는 살아 있을 수 없는 반려 기계 ‘아가AGA’를 제작한다. ‘아가’는 에너지 하베스팅과 홀센서 장치를 기반으로 인간 에너지를 숙주로 하는 기생 기계로, 가임 세대의 사회적 관점을 함축하는 대상이다. 전시는 작가가 설치한 인공 배양기 속에서 관람객이 직접 ‘아가’와 함께 춤을 추듯 움직이는 듯한 참여 퍼포먼스를 주요 작업으로 한다.

▲ 아가AGA 퍼포먼스 리허설
▲ 아가AGA 퍼포먼스 리허설

비혼, 저출생, 인구 감소 등으로 이어지는 사회 문제에서 약자는 누구인가. 작가는 불평·갈등으로 변질되는 현상이 특정 계층만의 문제가 아닌 사회 구성원 모두의 노력이 필요한 일이라고 말한다. 전시는 ‘아가’를 돌보는 퍼포먼스를 통해 현재 문제는 모두의 참여가 필요한 일임을 인지하기를 제안한다. 입장료는 없다. 관람 시간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다.

 

 

[전시 개요]

전시 제목: 김한비 개인전: 아가AGA
전시 기간: 2022년 10월 28일(금)~11월 20일(일)
퍼포먼스: 11월 18일(금) 오후 7시, 11월 19일(토) 오후 2시(총 2회)
전시 장소: 대안공간 루프
관람 시간: 오전 10시~오후 7시
주최/주관: 대안공간 루프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과기술융합 지원 선정

저작권자 © 컬처플러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